최고기 “여성혐오 아닌 페미 죽이는 채널, ‘신 남성연대’ 지지한다”

최고기 인스타그램
유튜버 최고기가 ‘신 남성연대’를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최고기 인스타그램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신 남성연대’에 공지글에는 “저는 ‘최고기 ENTJ’라는 유튜버에 대해 잘 모릅니다. 하지만 이분께서 신 남성연대 채널을 구독하신다는 이유만으로 페미들에게 좌표를 찍혀 ‘여혐 주의자’ ‘일베’ ‘메갈 추종자’등 X 같은 프레임 공격을 당하고 계신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라며 “사랑하는 26만 쉴드 여러분들, 정신병자들에게 고초를 겪고 계신 ‘최고기’님에게 지극히 정상인들의 따뜻한 말 한마디, 부탁드려도 되겠습니까?”라는 내용이 게재됐다.
신 남성연대 유튜브
이와 함께 첨부된 댓글 캡처에는 “딸 키우면서 신 남성 연대 같은 여성 혐오 채널을 보(다니) 진짜 충격적…”이라고 써있었다.이에 최고기는 “여성혐오가 아님. 님같은 페미 죽이는 채널이지. 딸은 너처럼 안 자랐으면”이라고 대응했다.
최고기 유튜브
해당 공지에 최고기는 “지극히 정상적인 말을 했을 뿐. 저도 항상 싸워왔고 직접 뛰어주시는 신 남성연대 항상 응원합니다”라는 댓글을 달며 지지를 표했다.
최고기 유튜브
-->
앞서 최고기는 ‘신 남성연대’를 구독한 사실이 알려지며 일부 누리꾼들로부터 따가운 시선을 받았다.
최고기 인스타그램
해당 누리꾼들은 해당 채널이 ‘여혐’ 채널이라는 지적과 함께 비난 댓글을 쏟아냈다.
최고기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