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종일 새벽 늦게까지 ‘기말고사 공부하다’ 기숙사에서 잠든 뒤 숨진 채 발견….

↑ 공부를 하고있는 학생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기말고사 한 학기를 마무리하는 시험이다. 요즘 대학생들은 늦은 시간까지 시험공부를 하느라 많이 바쁜 가운데

한 여대생이 새벽 밤늦게까지 공부를 하다 잠든 후 기숙사에서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17일 오후 3시경 부산의 한 대학교 여학생 기숙사에서 22살 A 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라고 부산일보 측에서 보도했다.

↑ 대학교 기숙사 생활관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경찰은 A 씨가 이날 새벽 4시까지 기말고사 공부를 하고 기숙사에 들어와 잠들었다는 지인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원인 조사 중이다.

원인을 밝히기 위해 경찰은 기숙사 주위 CCVT를 확인 후 부검을 진행하기로 했다.

↑ 경찰서 CCTV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아직 정확한 원인이 나오지 않은 가운데 일반인들은 ‘과로사’로 사망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차미 포스트 홍상민 기자 cm@cmmkt.co.kr

제보 cm@cmmk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