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리그, 후반기 연장전 폐지..준PO·PO 2선승제

KBO는 27일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후반기에 한시적으로 연장전을 폐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포스트시즌 경기 진행 방식은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를 현행 3선승제에서 2선승제로 변경한다.


KBO는 실행위원회를 통해 변경된 사항으로 팀 당 144경기 일정을 원활히 소화하고 경기력을 유지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이와 연관해 최대 8연전을 9연전까지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7~8월에는 더블헤더를 편성하지 않았지만 다음달 25일부터 경기 취소 시 다음날 더블헤더 편성 또는 동일 대진 둘째 날 편성하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해 경기가 취소(확진자 발생, 역학조사 등)되는 경우 현행은 추후 편성했으나 후반기에는 우천취소 경기 시행세칙과 동일 적용(더블헤더, 특별서스펜디드, 월요일 경기 편성 등)키로 했다.

포스트시즌 진행 방식도 변경됐다.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를 현행 3선승제에서 2선승제로 진행된다.

한편 오는 11월 15일 이후 경기가 편성되는 포스트시즌은 1차전부터 고척 스카이돔에서 중립 경기로 치르기로 했다.

[김지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