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책임 하기로 유명..” 23세 연하와 결혼한 박수홍, 큰일났습니다 (+사진)

이하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박수홍이 23세 연하 여성과 혼인 신고를 했다고 밝힌 가운데,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은 28일 ‘박수홍 혼인신고 김다땡 매력 비밀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가세연 멤버 김용호는 박수홍과 사귀는 여성이라며 김 모 씨의 얼굴과 실명을 공개한 바 있다. 김용호는 “박수홍이 여자에게 무책임하기로 유명하다. 그런 박수홍과 선수 김 씨가 만난 것”이라 밝혔다.
김용호는 박수홍이 과거 출연했던 KBS2 예능 ‘좋은 사람 소개시켜줘’를 언급하면서 “박수홍이 한 여성 A 씨와 만나다 갑자기 잠수를 탔다. 그러자 그 여성이 화가 나서 박수홍 몰래 그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프로그램 관계자는 거의 아는 얘기”라고 말했다.
이어 “한 연예인으로부터 들은 박수홍 에피소드도 있다. 여성 B 씨가 박수홍 집에 갔는데 박수홍이 서랍에서 꺼낸 물건을 보고 기겁해 도망쳤다”라고 주장했다.
이하 박수홍 인스타그램
김용호는 “박수홍과 김 씨가 이젠 개과천선해서 잘 살았으면 좋겠다. 그래도 걱정되는 게 사실”이라며 우려했다. 김용호는 “가족도 친구도 저버리고 손헌수(박수홍 지인)에게만 축하받는 게 무슨 의미가 있냐”라고 말했다.
김용호는 “김 씨는 외모가 그리 뛰어나지도 않다. 그런데 대체 매력이 뭐냐는 말이 많다. 김 씨와 과거 연인 관계이자 몽드드 회장이었던 고 유정환이 ‘김 씨를 알고 여자를 완전히 새로 알았다’라고 했다더라. 유 씨는 돈을 빌려서까지 김 씨에게 경제적 지원을 해줬다. 박수홍이 친형에게 100억 원대 소송을 한 것도 김 씨에게 돈을 주기 위한 것”이라 말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