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만원짜리 ‘에어팟’ 무참히 씹어버린 강아지에게 주인이 내린 무자비한 ‘벌’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20만원에 달하는 무선 이어폰 ‘에어팟’이 강아지들로부터 갖은 수난을 당하고 있다.

에어팟을 산 지 얼마 되지 않은 유저라면 손을 떨며 결제한 에어팟을 조심히 모셔와 에어팟의 케이스에도 케이스를 끼워주고, 에어팟의 케이스의 케이스에도 예쁜 키링을 달아주는 등 소중히 에어팟을 다룬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하지만 그렇게 소중히 하던 에어팟을 잃지 않기 위해선 ‘강아지 주의보’를 발령해야 한다.

에어팟을 장난감으로 생각한 강아지들이 마구 물어뜯어 못 쓸 정도로 만들어버리기 때문이다.

한 견주 A씨도 에어팟을 구매했다 자신이 기르던 강아지의 습격을 당했다.

사진 견주 A씨와 에어팟을 물어뜯은 강아지

참을 수 없었던 A씨는 강아지가 가장 좋아하던 장난감을 가져와 가위로 댕강 잘라버렸다.

그 모습을 바라볼 수 밖에 없었던 강아지의 표정에는 시무룩함과 동시에 슬픈 모습도 보인다.

A씨의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그래도 강아지한테 너무한다’, ‘에어팟 망가진건 속상하지만 저렇게까지 할 필요가 있을까’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