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경, 국내 여아 위해 생리대 지원

국제구호개발 NGO 플랜코리아의 홍보대사 개그우먼 김민경이 전국 지역아동센터 87개소 여아 272명에게 유기농 생리대를 전달했다.


매달 지출해야하는 생리대 구매 비용은 어려운 가정환경에 경제적인 부담으로 다가온다. 이에 플랜코리아는 돌봄취약 아동 중 다자녀가정, 다문화가정, 한부모가정, 조손가정 등의 여아들에게 생리대를 지원함으로써 보호자의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는 한편, 아이들이 느끼는 심리적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김민경 홍보대사는 지난 방송에서 신인 시절, 생리대 살 돈이 없어 서러움에 눈물을 쏟았던 과거를 밝힌 바 있다. 그는 “어려웠던 시절을 생각하며 소녀들이 생리대 걱정 없이 지낼 수 있도록 돕고 싶었다”며, “사춘기에 민감할 수 있는 생리대 구매와 관련해 아이들에게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며, 앞으로도 취약 계층의 친구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전했다.

김민경은 홍보대사로서 플랜코리아에서 지원하는 국내외 아동지원 사업에 동참하며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베트남 해외 봉사를 비롯해, 매년 성탄절 시즌에 김포에 위치한 그룹홈 은빛마을을 방문하고 있으며 작년에는 코로나19 긴급구호 후원금과 키트를 전달하기도 했다.

이번에 생리대를 지원 받은 아이들은 김민경 홍보대사의 지원에 ‘좋아하는 연예인에게 받으니 더 좋다’, ‘김민경 언니가 후원한 생리대라고 하니 더 친근감도 들고 좋다’, ‘소중한 선물로 인해 누군가에게는 나 자신이 소중한 존재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등 소감을 전했다.

플랜코리아 관계자는 “취약계층의 아이들에게는 매달 주기적으로 사용해야 하는 일회용 생리대가 경제적인 부담일 수밖에 없으며, 이는 아이들로 하여금 보호자에게 미안한 마음을 갖게 하는 요인이 된다. 이번 사업이 이러한 고민과 아이들의 어려움을 해결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플랜코리아는 국내 청소년 및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는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