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명예훼손, 거짓유포에 대해 고소진행

[한국미디어뉴스통신 김영길 기자] 지난 10일 구혜선 측 법률을 맞고 있는 법무법인 리우는 “지난 4월 자신의 블로그에 구혜선 씨를 지명하며 ‘허언증’, ‘거짓말병’이라고 표현한 블로거를 상대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또한 유튜버 이진호를 형사고소한 사건에 대해서는 “현재 수사 중에 있으므로, 향후 처분결과가 나오는대로 이에 따른 후속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이다”라고 구혜선 측은 설명했다.
 
연예뒤통령 이진호 유튜브 운영하는 이진호는 ”충격 단독’ 안재현 또 터졌다는 제목으로 톱 여배우 진술서의 실체라는 영상을 올렸다. 내용은 구혜선과 안재현의 이혼 소송 과정에서 나온 톱 여배우 A씨의 진술서가 법적 문서 양식에 맞지 않는다는 지적을 했고 당시 이 진술서에는 안재현이 다른 여배우와 스킨십을 나눴다는 내용이 담겼으나 A씨는 이 진술서를 쓴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구혜선 측은 이에 대하여 명예훼손을 진행했다.
 
향후 법부법인 리우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구혜선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나 명예훼손적 내용, 특히 악의적인 인격침해 표현에 대해서 선처나 합의 없이 민형사상 책임을 진행하겠다는 뜻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