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8년차, 아이 소식 없던 자두의 집에서 ‘아이들’의 흔적이 발견 됐습니다

자두 인스타그램 (이하)
가수 자두가 결혼 8년차 생활을 공개하며 남동생의 자녀들을 키우고 있다고 밝혔다.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서 자두의 집안 곳곳에서 아이들의 흔적이 발견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육아 중이냐’는 질문에 자두는 “남동생이 작년에 천국으로 가서 올케를 도와 남겨진 조카 넷을 함께 돌보는 중이다”라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성미가 조심스레 자두의 자녀 계획을 묻자, 자두는 “자연스럽게 생기면 낳을 거고, 안 생기면 평생 조카들 뒷바라지하면서 살면 된다”라며 조카를 위한 마음을 드러내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