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이 ‘한일전’에 대해 언급하자, 리베로 ‘오지영’이 큰 소리로 외친 말 (+영상)

이하 유튜브 GS칼텍스서울Kixx배구단
올림픽 여자배구 국가대표 ‘리베로’ 오지영이 박력 터지는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GS칼텍스서울Kixx배구단(이하 GS칼텍스)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GS칼텍스 소속 국가대표들의 귀국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에는 리베로 오지영과 세터 안혜진의 귀국길 모습들이 보였다.
이날 공항 출구에 주차된 차량에 탑승하려는 오지영을 향해 한 팬이 “한일전 이겨줘서 고마워요!!”라고 소리쳤다.
그러자 오지영은 곧바로 “당연하지!!!”라며 깜짝 놀랄 성량으로 답했다. 갑작스러운 오지영 박력에 주위에 있던 사람들과 팬들은 자지러졌지만, 오지영은 유유히 사라졌다.
한편 오지영은 2020 도쿄올림픽에서 맹활약했다. 그는 올림픽 여자배구에 출전한 12개국 선수들 중 디그 부문 1위를 기록하며 한국 선수 중 유일하게 ‘부문별 최고 선수’에 오른 바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