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까지 울어야…” ‘놀면뭐하니’ 출연 제의에도 거절했던 노홍철, 눈물 흘린 일상 전했다

노홍철 인스타그램 (이하)
방송인 노홍철이 근황을 전했다.
노홍철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달에 한 번 때리던 검사가 이제 현장에서 촬영 전 당일 검사까지! 훅훅 변하는 thㅔ상!!!”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내가 쑤셔도 눈물, 다른 분이 쑤셔 주셔도 눈물, 언제까지 울어야 하는가”라며 코로나19 검사의 힘든 점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열심히 방역 지침 지키시는 분들 노고가 많습니다”라고 설명했다.이와 함께 그는 검사를 마친 뒤 소파에 누워있는 사진을 올리며 코로나19 검사가 얼마나 힘든지 짐작하게 했다.
최근에 노홍철은 유재석과 ‘놀면 뭐하니’ 제작진이 출연 제의를 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방송에서 유재석이 “홍철이는 어려울 것 같다”라는 말을 하며 노홍철의 ‘놀면 뭐하니’ 출연이 무산된 듯한 아쉬운 소식을 전했다.
한편 노홍철은 MBC 예능 ‘무한도전’을 연출한 김태호 PD와 함께 예능 시리즈 ‘먹보와 털보’에 출연한다.
[저작권자 ⓒ투데이사건사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