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죄송한데..” 스우파 ‘아이키’의 행동에 반응 제대로 터졌다 (+사진)

이하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
지난 7일 Mnet 예능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선 댄스 크루간 팽팽한 신경전이 펼쳐졌다.
이날 참가자들은 상대 팀의 워스트 댄서를 골랐다. 춤추는 모습을 보고 가장 실력이 낮은 멤버를 대놓고 선택하는 것이다.
긴장된 분위기 속 프라우드먼 헤일리(박종혜)는 훅 최윤경을 워스트 댄서로 지명했다. 최윤경은 천천히 일어나 “그냥 제가 원래 추던 스타일도 아니고 이런 의상도 족쇄를 차고 추는 느낌이라 워스트 댄서로 뽑힌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때 최윤경이 MC 강다니엘에게 마이크를 넘길 때 훅 리더인 아이키가 마이크를 낚아채고 불쑥 “죄송한데요 저희 윤경이…”라면서 입을 열더니 “제가 본 것 중에 제일 섹시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하 네이버TV 댓글
아이키는 이후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막상 (윤경이가) 뽑히니 화나더라고요”라고 밝혔다.
시청자들 반응은 폭발적이다. 관련 영상 댓글 창엔 “이게 리더지”, “아이키 멋지다” 등 댓글이 다수 달렸다. 같은 참가자들도 아이키에 감동했다. 라치카 가비(신지원)는 “멋져, 짜증나”라는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투데이사건사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