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 ‘붉은선’이 보내는 위험한 신호

갑자기 피부에 붉은 선이 길게 나타난다면 결코 무시해선 안됩니다! 당신들의 목숨을 위협하는 위험한 질환의 증상중 하나일지 모릅니다. 영국 일간지 더선(The Sun)에 따르면, 한 엄마가 아들 사진 한장을 그녀의 SNS에 공유했는데요.

아들의 팔 사진에는 붉은 선 자국이 보이는데요, 이렇게 피부에 붉은 선이 길게 보여지는 현상은 ‘중증 패혈증 증상’ 중 하나로, 빨리 알아채지 못한다면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는 치명적 질환입니다.

1주일전 아들은 동물원에 놀러갔다가 넘어져서 손에 상처가 남았고 일주일 후 엄마는 집에 가는 길에 아들의 혈관을 따라 길게 나타난 피부에 붉은 선을 알아챕니다.

그의 엄마는 급히 의사에게 갔고 패혈증 진단을 받게 되는데요.

메이요 클리닉에 의하면, 패혈증은 미생물 감염에 의한 혈액의 중독, 전신 감염증으로 신체장기에 장애를 유발하는 질환이라고 합니다.
패혈성 쇼크의 경우 사망률 50%에 이르기도 하는데요, 패혈증은 누구나 걸릴 수도 있고, 면역력 약한 어린이나 노인 또는 당뇨병 신장병 고혈압 등 만성질환이 있는 경우 많이 발병한다고 합니다.

의사가 엄마에게 용하게도 재빨리 패혈증을 알아채고 병원에 데려온 것을 칭찬했습니다.

패혈증 증상을 알리는 글이 공유되어 아들을 패혈증에서 구할 수 있었다며 자신도 SNS에 올려 많은 사람들이 패혈증 증상을 알아서 도움이 되었으면 싶었다고 합니다.

패혈증은 손톱 거스러미의 작은 상처로도 감염될수 있다고 하니,

어느날 갑자기 피부에 붉은 선이 길게 나타나면 여러분들도 절대 우습게 넘어가지 마시고 빨리 병원으로 가보시는것 잊지 마세요.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