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나 치어리더, 이제 골프까지 섭렵? “재밌어!” [똑똑SNS]

김한나 치어리더가 골프에 도전했다.


김한나 치어리더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년 전부터 해야지 해야지 하다가 이제 시작..”이라고 적었다.

그는 “선생님이 자세랑 공 때리는 거 잘한다고 칭찬해줘서 좋은데 무엇보다ㅋㅋ 힘이 좋아서 하프부터 여자 풀스윙 같다며..ㅋㅋㅋ”라며 웃었다.

이어 “골프 유망주래요. 재밌어. 열심히 배워보겠습니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김한나 치어리더가 골프 연습장에서 인증샷을 남기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그가 골프 배우기에 열중하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MK스포츠 뉴스팀]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