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유튜버 조두팔, 얼굴에 ‘필러’ 싹 다 녹이고 ‘다른 사람’ 됐다 (+사진)

이하 유튜브 조두팔
유튜버 조두팔은 지난 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얼굴에 있는 필러 다 녹임’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그는 과거 수 십 차례 얼굴에 필러를 맞았던 사실을 고백하며, 그 필러들을 모두 제거하고 왔다고 말했다.
조두팔은 “(필러를) 맞았다가 녹였다 수십 번 반복했는데 오늘은 진짜 아예 (필러를) 싹 다 녹였다. 얼굴 안에 있는 필러를 다 녹이고 왔다”며 “광대, 앞광대, 볼, 입술, 턱, 자갈턱, 애교 필러 등 그냥 얼굴에 있는 필러를 다 녹였다”고 밝혔다.
조두팔은 “갑자기 필러를 얼굴이 그렇게 많이 맞게 된 계기는 입술을 째고 나서 현타가 왔기 때문”이라고 말하면서 “(개인적으로 얼굴 필러 후기를 말하자면) 저는 균형이 안 맞더라. 사진을 찍을 때마다 얼굴이 비대칭처럼 보이고, 저는 필러가 안 맞는 것 같다”며 “한 마디로 저는 그동안 마귀할멈 같았다. 필러도 맞는 얼굴이 있고 저처럼 안 맞는 얼굴이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네티즌들은 “입꼬리 자연스러워지기 시작했네요”, “녹이니까 너무 예쁘고 자연스러워졌어요. 진짜 예쁘다”, “원래도 예뻤는데 더 예뻐지셨군요!! 너무 좋은 선택이었던 거 같아요!”, “녹인 게 제일 예쁘다. 리즈 다시 돌아오는 중”, “그냥 언니 하고 싶은 거 하면서 살면 좋겠어요” 등의 조두팔을 응원했다.
한편, 올해 만 19세인 유튜버 조두팔은 40만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 중이다. 그는 성형, 시술 등 자세한 과정을 가감 없이 공개해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