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고의 걸그룹 멤버, ‘재벌 3세’와 연애하다 최근 결별 (+사진)

이하 박규리 인스타그램
그룹 카라 출신 배우 박규리가 재벌 3세 연인 송자호와 공개연애 2년만에 결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규리는 7살 연하 연인 큐레이터 송자호와 최근 헤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서로 바쁜 일정 등으로 자연스럽게 멀어져 결별한 것으로 전해졌다. 2019년 10월 열애를 인정하고 연예계 공식 커플로 예쁜 사랑을 키워왔던 두 사람은 약 2년 만에 좋은 누나 동생 사이로 돌아갔다.
SNS를 통해 ‘럽스타그램’을 이어왔던 두 사람은 함께 있는 사진을 삭제하는 등 서로에 대한 흔적도 완전히 삭제됐다.
송자호는 송승헌 전 동원건설 회장의 장손으로 미술 큐레이터다. 박규리와는 미술이라는 공통점으로 가까워져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자호는 지난 7월 음주운전을 한 사실이 적발됐다. 음주운전과 함께 도로를 역주행해 뺑소니 사고를 내고, 옆자리에 앉아있던 여성을 감금했다는 의혹이 불거졌으나 “절대로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한 바 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