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무쇠팔 10주기, 다큐 영화 ‘1984, 최동원’ 11월 개봉 확정

1984년 한국시리즈 4승 1패의 주인공, 대한민국 부산의 심장 무쇠팔 최동원의 인생 경기를 담은 최초의 다큐멘터리 영화 ‘1984, 최동원’의 오는 11월 개봉이 확정됐다.


‘1984, 최동원’은 1984년 한국시리즈에서 롯데 자이언츠의 기적 같은 우승을 이끌었던 무쇠팔 故 최동원의 모습을 담은 최초의 다큐멘터리 영화다. KBO리그 최고의 명승부 중 하나로 꼽히는 1984년 한국시리즈 우승 주역 최동원의 투혼과, 희생, 도전 정신을 담아냈다.

1984년 최동원과 승부를 겨뤘던 삼성 라이온즈의 선수들과 최동원의 팀 동료 롯데 자이언츠 선수들, 강병철 감독까지 생생한 인터뷰 영상과 당시 미공개 영상 자료들을 바탕으로 최동원의 만화 같은 4승 1패의 활약상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올해 9월 14일은 故 최동원 10주기를 맞아 최동원을 그리워하고 사랑하는 관객들에게 심장 뛰는 추억을 선사할 전망이다.

‘1984, 최동원’을 연출한 조은성 감독은 “모두의 예상을 뒤엎고 절대 강자를 꺾은 약자의 기적, 그 기적을 위해 자신을 완전히 연소시킨 한 남자 최동원의 불꽃같은 투혼과 그가 한국시리즈에서 온몸으로 공을 뿌리며 지금의 우리에게 남긴 메시지에 대한 이야기”라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이와 함께 공개된 故 최동원 10주기 추모 영상은 1984년 한국시리즈 극적인 역전 우승을 이끈 최동원의 모습과 함께 생전 인터뷰 음성이 함께 더해져 묵직한 울림을 전한다.

[김지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