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엔 지연아, 진지할 땐 ㅇㅇ 라고 불러..” 현실 ‘이익준’ 같다는 조정석이 아내를 부르는 법

씨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정석과 가수 거미, 3년차 부부의 유쾌한 일상이 전해졌다.
슬기로운의사생활
특히 부부간 애칭이 눈길을 끌었는데, 거미는 조정석에게 ‘오빠’라고 부르지만 조정석은 좀 다르다고 설명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그는 평소에는 거미의 본명인 ‘지연아’ 혹은 ‘마누라’라고 부른다며 “음악에 대해 진지하게 물어보고 싶을 땐 ‘거미야’라고 부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슬기로운의사생활
이를 본 온라인 이용자들은 “ㅋㅋㅋ예의 갖추네”, “거미야 ㅋㅋㅋㅋㅋ”, “왜 진지할 때는 거미야인데 ㅋㅋㅋㅋ”, “마누라라니 정감 간다”, “장모님은 왕거미 여사라더니 ㅋㅋㅋ”, “현실 이익준 아니냐고”, “조정석 귀여워”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슬기로운의사생활
슬기로운의사생활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