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바이에 ‘강아지’ 대롱대롱 매달고 질주하는 라이더 (+사진)

케어CARE
지난 12일 동물권 비영리단체 ‘케어CARE’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광주 충장로 인근에서 오토바이 운전자가 강아지를 매달고 주행 중인 것 같다는 제보가 접수됐다.
이하 기사와무관한사진/클립아트코리아
사진 속 오토바이 운전자는 강아지를 목줄로 차체에 매단 채 도로를 달리고 있다. 또한 뒤편 적재함에는 또 다른 강아지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강아지들이 매달린 것과 달리, 허스키 모양의 인형은 오토바이 위에 가지런히 놓여 있었다.
사건과 관련해 케어 측은 정확한 사실 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후속 제보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케어는 “의도적으로 강아지를 학대하기 위해 오토바이에 묶고 달린 것인지, 짧은 거리를 이동하는 과정에서 잠깐 발생한 일인지 정확한 사실 관계를 파악해야 한다”라며 “학대할 의도가 없었다고 해도 학대로 비칠 가능성이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SNS를 통해 해당 운전자를 촬영한 영상 또는 목격담을 모아, 검토를 거쳐 후속 대응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현재 해당 게시물에는 오토바이 운전자에 대한 제보가 이어지고 있다고 한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C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