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분당 60대 남성, 아내 몸에 ‘불’ 붙이고 ‘분신자살’ 시도…전신 2도 화상 “생명 위독”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지난 18일 오전 0시 20분경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수내동 시내 한복판에서 60대 남성 A씨가 아내 몸에 불을 붙인 후 자신도 분신을 시도했다.

A씨는 아내와 만나자 마자 자신의 차 트렁크에서 석유통을 꺼내 범행을 저질렀다고 전해진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곧바로 부부를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어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직 정확한 사건의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으며, A씨의 가족을 통해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