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활 산불 타오르는데 동생 살리려 온몸으로 뜨거운 불길 막아선 유기견 (사진)

데일리 메일
온몸에 화상을 입고도 사랑하는 동생을 지킨 어느 한 유기견의 사연이 전해지면서 사람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만들고있다.
클립아트 코리아
한 주민은 죽은 나무를 태우기 위해 산에서 불을 피우다 큰 산불을 내고야 말았다. 구조 대원은 온몸이 검게 그을린 채 뜨거운 불길 속을 피해 탈출하는 유기견을 발견했다.
클립아트 코리아
최초 유기견을 발견한 구조 대원은 갈색 털을 가진 유기견이 다른 한 마리를 뜨거운 불길로부터 보호하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데일리 메일
조금만 늦었더라면 둘 다 죽었을수도 있었던 위급한 상황에서 강아지는 제 형제를 지키기 위해 온 몸으로 뜨거운 불구덩이를 막고 있었던 것이다.
클립아트 코리아
현장에 투입됐던 구조 대원은 “두 형제가 기적을 만든 것 같습니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데일리 메일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