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 당첨된 여자가 직장 ‘상사’ 책상 위로 올라가 저지른 최후의 ‘복수’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vokck.jpg 입니다.

미국 더벨리리포트에 올라온 사연이다. 뉴욕에 사는 41세 여성은 300만달러(한화로 34억 6천만원)의 복권에 당첨됐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녀는 회사나 지인에 아무런 언급도 없이 평소처럼 출근을 했다. 속으로는 복수를 다짐하며 말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5-03.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ADVERTISEMENT

점심시간 밥을 먹고 돌아온 그녀의 상사는 끔찍한 광경을 목격했다. 바로 복권에 당첨된 여성이 자신의 책상위에 올라가 옷을 내린채 챙상위에 대변을 보고 있었던 것이다. 상사는 결국 경찰을 불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axresdefault%2B%25281%2529.jpg 입니다.
막돼먹은 영애씨 _ 기사와 관련없음
ADVERTISEMENT

경찰에 구속된 여성은 “나는 그럴만 했다”며 오히려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고 한다. 그녀는 경찰에 “지난 금요일, 내가 로또가 됐다는것을 알았을때 가장 먼저 이 사람에 복수를 해야겠다 생각했다”라 답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axresdefault.jpg 입니다.
KBS 드라마 스페셜 _ 기사와 관련없음

이 후 그녀는 멕시칸 음식을 잔뜩 먹고는 화장실에 가고싶은걸 꾹 참으며 복수의 칼날을 간것이다. 여성은 마지막으로 “지금까지 그 남자가 일하며 만든 똥을 내가 다 치웠다. 이제 그가 내것을 치울차례”라는 발언을 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e1bd5afc-8e69-43bc-ac34-401bcc8af613.jpg 입니다.
걸캅스 (영화) -기사와 관련없음
ADVERTISEMENT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vokck.jpg 입니다.

미국 더벨리리포트에 올라온 사연이다. 뉴욕에 사는 41세 여성은 300만달러(한화로 34억 6천만원)의 복권에 당첨됐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녀는 회사나 지인에 아무런 언급도 없이 평소처럼 출근을 했다. 속으로는 복수를 다짐하며 말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5-03.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ADVERTISEMENT

점심시간 밥을 먹고 돌아온 그녀의 상사는 끔찍한 광경을 목격했다. 바로 복권에 당첨된 여성이 자신의 책상위에 올라가 옷을 내린채 챙상위에 대변을 보고 있었던 것이다. 상사는 결국 경찰을 불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axresdefault%2B%25281%2529.jpg 입니다.
막돼먹은 영애씨 _ 기사와 관련없음

경찰에 구속된 여성은 “나는 그럴만 했다”며 오히려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고 한다. 그녀는 경찰에 “지난 금요일, 내가 로또가 됐다는것을 알았을때 가장 먼저 이 사람에 복수를 해야겠다 생각했다”라 답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axresdefault.jpg 입니다.
KBS 드라마 스페셜 _ 기사와 관련없음
ADVERTISEMENT

이 후 그녀는 멕시칸 음식을 잔뜩 먹고는 화장실에 가고싶은걸 꾹 참으며 복수의 칼날을 간것이다. 여성은 마지막으로 “지금까지 그 남자가 일하며 만든 똥을 내가 다 치웠다. 이제 그가 내것을 치울차례”라는 발언을 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e1bd5afc-8e69-43bc-ac34-401bcc8af613.jpg 입니다.
걸캅스 (영화) -기사와 관련없음

[저작권자 ⓒ코리안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NTERWORKSMEDIA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