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명만 춰도 너넨 못해ㅋㅋㅋ” 보기 불편하다는 반응 쏟아진 모니카 대결 태도

스트릿우먼파이터 (이하)
‘댄서들의 댄서’ 모니카(신정우) 행동이 이제는 불편하다는 반응이 쏟아졌다.
지난 7일 Mnet 예능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선 프라우드먼과 웨이비 간 기싸움이 벌어졌다.
웨이비 멤버들이 의견을 낼 때마다 프라우드먼은 거의 반대하며 “웨이비의 안무를 B 파트에 쓰고 싶지 않다”고 까지 발언했다.웨이비 리더 노제(노지혜)는 자기 생각을 조목조목 설명했지만 모니카에 번번이 막히며 모니카의 태도가 문제가 됐다.
모니카는 “진짜 나 안 봐줄 거야”라고 엄포를 놨다.
웨이비가 “그건 저희도 마찬가지”라고 반박하자 모니카는 말을 끊으며 “너네가 열심히 해서 될 동작이었으면 내가 왜 하겠냐는 거야”라며 “여기서 세 명만 춤 춰도 너넨 못해” 라며 비아냥거렸다.
이에 시청자들은 “아무리 후배여도 같은 댄서들을 존중해야지”, “모니카 보기가 불편하다” 등 불편하다는 반응을 내놨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