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싸가지 없는 알바생? 손님이 만든 결과다”

영화 ‘스물’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이 성격 안 좋다고 하는데 이 친구들도 다친거다”

과거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SBS 골목식당에서 아르바이트생에 관해 한 말이 화제가 되고 있다.

사진 SBS ‘골목식당’

백종원은 “알바들이 소수의 예의없는 손님때문에 상처를 받고 마음을 닫는다. 100명중 1~2명의 힘든 손님들이 있다.”고 설명했다.

누리꾼들은 백종원의 발언에 “맞다. 열심히 해 보려고 해도 손님 한 번 잘못 만나면 그런생각 싹 사라진다”, “그냥 무덤덤하게 하고 상처도 안받는게 제일이다” 등 공감하는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