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유정 ‘사형’ 구형되나…. 오늘 ‘결심 공판 예정’

전 남편과 의붓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고유정의 1심 결심공판이 오늘(20일) 오후 2시 제주지방법원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jtbc 제공

제주지법 형사2부는 제주지법 201호 법정에서 고 씨의 결심공판을 진행합니다. 검찰은 오늘 공판에서 고 씨의 형량을 구형하고, 변호인의 최후변론, 고 씨의 최후진술을 할예정입니다.

고 씨는 지난해 5월 25일 제주 조천읍의 한 펜션에서 전 남편 강모 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뒤 유기한 혐의(살인, 사체손괴, 은닉)를 받고 있으며

지난해 3월 2일 새벽에는 충북 청주시 자택에서 잠을 자던 의붓아들을 살해한 혐의도 추가로 받고 있습니다.

연합뉴스 제공

관심은 검찰이 고 씨에게 어떠한 형량을 구형할 지 여부입니다. 검찰은 고 씨의 범행이 계획적이며 극단적인 인명경시 살인으로 보고 있어 무기징역 또는 사형 구형까지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반면 고 씨 측은 전남편이 자신을 성폭행하려고 하자 우발적으로 살인을 한 것이라며 우발적 살인이라고 변론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저작권자 프리서치] 김지원 기자

jiwonkim0208@nave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